'2018 아시안게임 3·4위전' 베트남 아랍에미리트, 피파랭킹·상대전적·일정은?

김지혜 기자

입력 2018-08-30 09:34:4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29000201588301.jpeg
한국 일본 축구 결승. 베트남 아랍에미리트 3-4위전. 29일 (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한국과 베트남의 준결승서 베트남 응원단들이 열띤 응원을 하고 있다. /치비농(인도네시아)=연합뉴스
 

'2018 아시안게임' 한국과 일본이 축구 결승전서 만나게 되는 가운데, '박항서 매직' 베트남과 아랍에미리트가 동메달을 놓고 맞붙는다.

 

지난 29일(이하 한국시간)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은 인도네시아 자와바랏 치비농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준결승전서 '박항서 매직' 베트남과 맞붙었다. 

 

이날 한국은 이승우의 멀티골과 황의조의 쐐기골에 힘입어 베트남에 3-1 승리를 거두고 결승전 진출 티켓을 따냈다. 이후 같은 장소에서 치러진 일본과 아랍에미리트(UAE)의 준결승전서 일본은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내달 1일 오후 8시 30분 한국과 일본은 아시안게임 우승컵을 놓고 다툰다. 이 경기에 앞서 베트남과 UAE는 오후 5시에 동메달 결정전을 먼저 치르게 된다.

 

박항서 감독 부임 후 승승장구하고 있는 베트남의 피파랭킹은 102위, UAE는 77위다. 중동의 강호 UAE가 파죽지세의 베트남을 꺾을지, 박항서 매직이 베트남 축구의 첫 메달을 안겨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


김지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