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개각]교육 유은혜·국방 정경두·여성 진선미·고용 이재갑·산자 성윤모… 이석수·왕정홍·정재숙·양향자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8-30 15:21:4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4234324.jpg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후 6개 부처 개각을 단행했다. 교육부 장관에 유은혜 더물어민주당 의원(왼쪽부터), 국방부 장관에 정경두 합동참모본부 의장,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에 성윤모 특허청장, 고용노동부 장관에 이재갑 전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에 진선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내정됐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송영무 국방부 장관 교체를 핵심으로 하는 첫 개각을 단행했다.
 

문 대통령은 송 장관 후임에 정경두 합동참모본부 의장을 지명했다.
 

또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임에는 재선의 더불어민주당 유은혜 의원을 발탁했다.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에는 이재갑(행정고시 26회)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을,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에는 재선의 민주당 진선미(사법고시 38회) 의원,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에 성윤모 특허청장을 각각 발탁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박근혜정부 당시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의 비위를 감찰하다 사임한 이석수(사시 28회) 전 특별감찰관을 차관급인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으로 전격 기용했다. 역시 차관급인 방위사업청장에는 왕정홍(행정고시 29회) 감사원 사무총장이 임명됐다.
 

문화재청장에는 정재숙 중앙일보 기자가,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에는 양향자 민주당 전국여성위원장이 각각 발탁됐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