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슈퍼라운드]'홈런3방' 한국 야구, 일본 꺾고 결승행 유력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8-30 17:34:4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3001002116900100391.jpg
30일 오후 (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야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슈퍼라운드 한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5-1로 승리한 한국 선수들이 마운드 위에서 승리를 자축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야구가 아시안게임 슈퍼라운드에서 일본을 꺾고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결승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야구대표팀은 3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야구장에서 열린 슈퍼라운드 1차전에서 일본에 5-1 승리를 거뒀다.

대만에 패해 B조 2위로 슈퍼라운드에 오른 한국은 A조 1위인 일본을 눌러 결승 진출 확률을 높였다.

1승을 안고 슈퍼라운드에 진출한 일본은 1패를, 1패를 당하고 올라온 한국은 1승을 올려 두 팀은 1승 1패로 동률을 이뤘다.

김하성·박병호(이상 넥센 히어로즈), 황재균(kt wiz)이 경기 초·중반 흐름을 좌우하는 솔로포 3방을 터뜨렸다.

선발 투수 최원태(넥센 히어로즈)가 2이닝을 무실점으로 책임졌고, 팔꿈치 통증으로 조기 강판한 최원태의 뒤를 이어 3회 등판한 이용찬(두산 베어스)이 2⅔이닝을 1점으로 막았다.

이후 6회 최충연(삼성 라이온즈), 8회 함덕주(두산)가 일본 타선을 0점으로 봉쇄했다.

한국은 31일 오후 4시(한국시간) 중국과 슈퍼라운드 2차전을 벌인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