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북페스티벌 '書로 새기다']책에서 찾는 '행복'

김영하 작가 인문학 콘서트도

장철순 기자

발행일 2018-09-05 제1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제18회부천북페스티벌포스터
부천 북페스티벌 포스터. /부천시 제공
부천시가 오는 29일 시청에서 다양한 책의 매력을 체험할 수 있는 '부천 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시는 18회째를 맞이하는 올해 북 페스티벌 슬로건을 '서(書)로 새기다'로 정했다. '아로새기다'에서 착안한 말로, '책으로 기억하다', '책(書)으로 새기다'란 의미와 함께 '서로 함께 추억·공감·기쁨을 새기다'란 의미를 담았다.

이번 축제에서는 작가와의 만남, 북콘서트, 체험, 전시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특히 한국출판인회의 소속 9개 출판사와 독립서점, 지역 서점과 도서유통업 연합체인 부천서점업협의회가 참여해 체험 프로그램과 작가 릴레이 강연을 운영하고 대표도서를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살인자의 기억법', '검은 꽃', '오빠가 돌아왔다' 등 다수의 작품은 물론 케이블 채널 tvN '알쓸신잡' 출연으로 대중과 더욱 친숙해진 김영하 작가의 인문학 콘서트가 오후 2시 시청 어울마당에서 열린다.

오후 4시부터는 시청 앞 잔디광장에서 부천의 책 만화분야 선정도서 '소년의 마음'의 만화가 소복이의 북콘서트가 열린다.

이 외에도 벌룬서커스, 조이브라스공연 등 다양한 가족공연이 부천시민을 기다리고 있다.

부천 북 페스티벌은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일부 프로그램은 사전신청을 받아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시립도서관 홈페이지(www.bcl.go.kr) 또는 상동도서관 독서진흥팀(032-625-4541, 4549, 4543)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부천/장철순기자 soon@kyeongin.com

장철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