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외 석학들 모여 'DMZ 포럼'

6·7일 현장답사·정책간담회 진행

김환기 기자

발행일 2018-09-05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국내외 석학들이 모여 DMZ 일원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모색하는 '2018 경기도 DMZ 국제 포럼'이 6~7일 개최된다.

4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가 주최하고 ESP아시아사무소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에는 루돌프 드 그룻(Rudolf de Groot) ESP의장 등 국내외 민·관·학 관계자 180여명이 모여 의정부 등에서 '평화를 위한 사람과 자연의 연결'을 주제로 열띤 논의를 나눌 예정이다.

아울러 7일에는 연천지역 DMZ 일원에 대한 현장답사가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임진강, 호로고루성지, 전곡리 유적, 급수탑 및 경원선 등 주요 명소들을 돌아본 뒤 연천군청에서 '연천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지정 관련 정책 간담회'를 열고 정책 제언을 할 예정이다.

이화영 평화부지사는 "포럼에서 제시된 의견을 바탕으로 DMZ의 지속가능한 발전의 정책을 마련하고, 나아가 세계적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환기기자 khk@kyeongin.com

김환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