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용, 유럽행 비행기 오른다… "조만간 발표할 것"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9-05 23:30:4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20101000064100001281.jpg
이청용 유럽 잔류 확정. /연합뉴스

 

이청용의 재입성이 임박한 가운데, 유럽의 특정 구단과 대부분의 합의를 마쳤다는 보도가 나왔다.

5일 풋볼리스트는 이청용의 에이전시 인스포코리아 윤기영 대표의 말을 인용해 "이청용이 세부 계약 마무리를 앞두고 있다"며 정확한 리그와 팀에 대해서는 구단과 협의 후 조만간 발표한다고 알렸다.

현지시간을 기준으로 남아있는 해외축구 리그는 네덜란드, 9월 6일 마감 러시아, 9월 8일 마감 불가리아·루마니아가 있다. 아시아에서는 호주 A리그가 10월 18일까지 선수 등록을 받는다. 

 

이청용은 FA신분을 활용했다. 이에 2부리그를 포함하면 독일, 프랑스, 벨기에 등으로도 갈 수 있는 셈이다.

최근까지 국내에 체류하며 개인 훈련을 소화한 이청용은 유럽행 비행기에 몸을 싣는다. 윤 대표는 "하루나 이틀 내에 유럽행 비행기에 오를 것"이라며 "해당 구단으로 이동 후 메디컬테스트 등 절차를 남겨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블루 드래곤 이청용의 비상에 귀추가 주목된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