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청孝행대상, 전국의 소문난 효녀·효부를 찾습니다

김영준 기자

발행일 2018-09-06 제1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가천문화재단, 3개부문 후보자 공모
28일까지 기관장·20인 이상 추천 등
총상금 1억여원·길병원 진료비 감액
전문가 심사거쳐 11월중 수상자 발표

별첨2. 제20회 심청효행대상 공모포스터
(재)가천문화재단이 1억여원의 상금과 부상의 주인이 될 전국의 효녀·효부를 찾는다.

가천문화재단(이사장·윤성태)은 5일부터 28일까지 '제20회 심청효행대상' 후보자를 공개 모집한다.

공모 분야는 심청의 마음을 닮은 11~24세 여학생을 선발하는 '심청효행상'과 가족·친지·부모에 대한 효심이 깊은 결혼이주여성을 선발하는 '다문화 효부상', 다문화가정의 행복에 이바지한 개인과 단체를 대상으로 한 '다문화도우미상' 등 3개 부문이다.

후보가 되려면 중앙행정기관장, 지방자치단체장, 교육감·교육장, 학교장, 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다문화 관련 단체장), 사회복지담당 부서장, 현직 국장급 이상 언론인, 성균관 유림, 향교의 전교, 전국 문화원 대표 등으로부터 추천을 받아야 한다. 20인 이상으로 구성된 추천인단의 추천을 받아도 가능하다.

접수 방법은 가천문화재단 홈페이지(www.gachon.or.kr)의 접수 게시판에 등록하거나, 후보자신청서를 작성해 오는 28일까지 등기우편으로 가천문화재단에 보내면 된다.

이번 상은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 법무부, 보건복지부, 여성가족부, 인천광역시, MBC, 경인일보,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한국문화원연합회, 한국청소년단체협의회 등이 후원하고 가천대 길병원이 협찬한다.

모두 1억여원의 상금이 수상자 15명(단체)에게 돌아가며 부상으로 가천대길병원 진료비 평생 감액 혜택과 100만원 상당의 무료 종합건강검진권도 준다. 수상자 배출기관에는 200만원 상당의 교육기자재와 홍보비 등이 별도 지원된다.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 심의와 현지 실사 등 3차례에 걸친 공정한 심사를 거쳐 오는 11월 중에 수상자를 발표한다.

한편, 심청효행대상은 우리 전통문화의 핵심인 효(孝) 정신을 함양하기 위해 가천문화재단이 지난 1999년에 제정, 지금까지 215명의 효녀·효부를 선정해 효심을 격려해오고 있다. 문의 : (032)820-4167~8

/김영준기자 kyj@kyeongin.com

김영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