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18 아시아 인간도시 수원포럼' 개최

17~18일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에서, '누구나 행복한 도시' 등 3개 세션으로 진행

최규원 기자

입력 2018-09-06 10:16:5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0601000417800020021.jpg

수원시는 17~18일 양일간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에서 '모두를 위한 인간도시'를 주제로 '2018 아시아 인간도시 수원포렴'을 개최한다.

시가 주최하고 수원시정연구원·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수원지속가능발전협의회·이클레이한국사무소·시티넷이 공동주관하는 포럼에는 염태영 수원시장을 비롯해 한국·대만·일본·말레이시아·스리랑카·인도네시아·필리핀 등 아시아 국가 20여개 도시 대표와 전문가 등이 참가해 사람 중심 도시 정책을 공유하고, 도시 발전 전략을 논의한다.

포럼은 17일 오전 10시 염태영 수원시장의 인사말과 조명래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KEI) 원장의 기조 강연으로 시작된다.

이어 이틀에 걸쳐 ▲누구나 행복한 도시(17일) ▲언제나 안전한 도시(17일) ▲무엇이든 가능한 도시(18일)를 주제로 3개 세션이 진행되며, 특별 세션으로 청소년·청년들이 참여하는 '청년, 도시를 부탁해'(18일)가 열린다. 세션은 주제발표와 각 도시 사례 발표 및 지정토론이 진행된다.

또한 17일 오전 11시에는 국내외 13개 도시 정상이 참여하는 '도시 정상들과의 대화'도 마련했다. 도시 정상들은 '인간 도시'를 만들기 위한 각 도시의 지향점을 제시하고, 각 도시의 정책 방향을 공유할 예정이다.

관심 있는 이는 누구나 포럼에 참여할 수 있으며, 포럼 일정은 홈페이지(http://www.suwonhumancity.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16년 창립된 '아시아 인간도시 수원포럼'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주요 도시들이 인간 도시를 만든 경험을 공유하고, 토론의 장을 만들어 '인간 도시 만들기'를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