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회 이천시 평생학습대상, 개인부문 김동인·사업부문 바리스타 동아리 선정

서인범 기자

입력 2018-09-06 17:13:4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0601000451000021801.jpg
제12회 이천시 평생학습대상 개인부문 수상자 김동인씨. /이천시 제공

제12회 이천시 평생학습대상 개인부문에 김동인(여) 씨, 사업부문에 꿈 볶는 바리스타 동아리를 6일 선정했다.

이천시는 2007년 전국 평생학습도시 가운데 처음으로 '평생학습대상'을 제정해 시민들에게 평생학습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현장에서 학습을 실천하며 이천시 평생학습 발전에 헌신과 열정, 성과를 보여준 우수한 학습사례를 발굴해 관내 최고의 평생학습 영예인 '평생학습대상(大賞)'을 시상하고 있다.

평생학습대상 개인부문(올해의 평생학습인)으로 선정된 김동인 씨는 현재 모가면 주민자치학습센터 문해학습자로, 건강상의 이유로 학업 다 마치지 못해 답답한 세월을 살다가 모가면 진가리 문해교실에 입학해 한글을 배운 후 글을 읽고 쓸 수 있게 됐다.

또한 한글뿐 아니라 영어도 지속적으로 학습한 후 배움의 즐거움과 행복을 깨닫고, 전국시화대회 교육부장관상 수상, 편지쓰기대회 및 백일장 수상, 자서전 출판 등으로 타인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었으며 특히, 노인 및 글을 모르는 분들에게 귀감이 되어 배움에 대한 용기를 주었다.

2018090601000451000021802.jpg
제12회 이천시 평생학습대상 사업부문에서 수상한 '꿈 볶는 바리스타' 동아리. /이천시 제공

평생학습대상 사업부문(올해의 평생학습 사업)으로 선정된 꿈 볶는 바리스타 동아리(사진)의 '꿈 볶는 바리스타' 사업은 이천시장애인자립생활센터에 소속된 20명의 중증장애인으로 구성된 학습동아리로 평생학습을 통해 전문적 직업인으로 거듭나기 위해 바리스타 교육과정 후 커피 관련 전문지식 습득, 자격증 취득, 바리스타대회 참가, 지역 축제에 참여했다.

그 결과 2015년부터 매년 장애인 바리스타대회 수상, 5명의 교육생을 취업에 연계해 경제활동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사업으로 중증장애인의 자립을 도모하고 개인의 역량을 강화해 사회일원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기에 우수한 사례로 선정됐다.

제12회 이천시 평생학습대상(大賞) 시상식은 10월 14일 제11회 이천시 주민자치평생학습축제 폐막식(이천온천공원)에서 진행된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