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음식물류 폐기물 관리 '국무총리 표창' 수상

김환기 기자

입력 2018-09-06 17:04:5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11.jpg
/의정부시 제공

의정부시(시장·안병용)는 6일 환경부 주관 '2018년 생활 및 음식물류 폐기물 관리 전국 지자체 성과평가'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이날 서울 새활용플라자에서 열린 '제10회 자원순환의 날 행사'에서 의정부시는 생활 및 음식물류 폐기물 관리에 대한 평가를 높게 인정받았다.

평가는 폐기물 분리배출 활성화와 선진화를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전국 227개 시·군·구 중 1차 평가 후 검증된 23개의 지자체를 대상으로 서류 및 현장평가의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시는 음식물류 폐기물 감축을 위해 지난 2014년부터 무선인식(RFID)기반 종량기기의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신축 공동주택(60세대 이상)을 대상으로 설치 의무화하는 등 감량목표 0.5% 대비 6배나 되는 3.0%를 초과 감량했다.

22.jpg
/의정부시 제공

또한 LED 영상홍보장치인 로고젝터를 무단투기 상습지역에 설치해 시정홍보와 무단투기 예방에 주력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시 이영재 자원순환과장은 "시는 생활폐기물의 올바른 배출과 무단투기 근절을 위한 홍보와 지도단속 등 다각적인 노력과 조찬포럼(지방자치단체 중 최장기 정기적 조찬포럼 세계 최고기록 인증)을 통해 제안된 아이디어를 활용한 자원순환에 대한 우수사례를 발굴 전파해 왔다"고 말했다. 

의정부/김환기기자 khk@kyeongin.com

김환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