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범유럽 기술평가 개발 프로젝트 참여기관 선정

이상훈 기자

입력 2018-09-07 09:48:3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기술보증기금이 최근 유럽연합집행위원회의 기술평가 개발 프로젝트 참여 기업으로 선정됐다.

7일 기술보증기금에 따르면 3년간 3백만 유로가 투입되는 '혁신형 중소기업 투·융자 의사결정과정 지원을 위한 기술평가 방법 개발' 프로젝트 참여 기업으로 선정, 유럽연합(EU) 회원국 8개 기관과 컨소시엄을 통해 진행할 예정이다.

프로젝트는 투·융자 등 금융 활성화를 위한 기술평가 모형 개발, 혁신형 중소기업을 위한 범 EU 차원의 장단점 분석, 개발된 모형에 대한 모의평가 등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개발된 모형을 EU 회원국(28개국)과 준회원국(16개국)의 혁신형 중소기업 투자촉진을 위한 평가체계로 활용한다.

기보 관계자는 "기보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기술평가시스템이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유럽연합 기술혁신 정책에 반영돼 세계적인 공신력을 인정받아 우리 중소기업의 유럽 진출 지원 기반 구축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상훈기자 sh2018@kyeongin.com

이상훈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