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제 전문기업 다날, 미납금 납부 솔루션 제공

민정주 기자

입력 2018-09-07 15:26:1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글로벌 결제전문기업 다날(대표·최병우)은 선불하이패스카드 1위 사업자 하이플러스카드(대표 최승석)와 업무 제휴를 맺고 '미납금 납부 솔루션'을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미납금 납부 솔루션'은 결제수단으로 등록한 계좌에 잔고가 없어 충전금액이 빠져 나가지 못할 경우, 신용카드 결제로 자동 연결되는 솔루션으로 미납금 발생을 방지해 준다.

이용자는 하이플러스카드 자동충전 서비스 등록 시, 결제수단으로 계좌 정보와 함께 보조결제 수단으로 신용카드를 등록하면 된다.

다날은 최근 자사페이를 원하는 기업들을 위해 기업맞춤 '오픈형 간편결제 서비스'를 론칭한데 이어, 이번 하이플러스카드와의 제휴를 통해 기업이 필요로 하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며 사업 다각화 전략에 나서고 있다.

다날 관계자는 "다날은 앞으로도 기업에 필요한 다양한 결제 솔루션을 제공해 양사의 매출증대로 이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의왕/민정주기자 zuk@kyeongin.com

민정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