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투 감독 데뷔전' 한국 코스타리카 경기 입장권 매진… '손흥민 보자'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9-07 16:32:4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0701000528500025511.jpg
6일 오후 고양종합운동장에서 한국 축구대표팀 김영권, 손흥민 등 선수들이 코스타리카와의 친선경기를 하루 앞두고 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연합뉴스

파울루 벤투 감독의 데뷔전인 한국 코스타리카 평가전 입장권이 매진됐다.

대한축구협회는 7일 "이날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축구대표팀 친선경기 코스타리카전 입장권이 오후 4시 현재 현장 판매분까지 매진됐다"라며 "판매좌석 3만5천922석이 모두 팔렸다"고 밝혔다.

대표팀 경기 입장권이 매진된 사례는 지난 2013년 10월 1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브라질과 친선전(관중 6만5천명) 이후 5년 만이다.

축구협회는 코스타리카 입장권이 매진됨에 따라 교통 혼잡과 소지품 검사 등을 고려해 경기 킥오프 시간인 오후 8시보다 한 시간 빠른 7시까지 입장해 달라고 당부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