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을 위한 선물' 정신건강축제 13일 성남시청서 열려

정신장애인에 대한 편견 해소와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 분위기 조성 위해 마련

김규식 기자

입력 2018-09-07 16:43:4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0701000529000025541.jpg
정신건강 축제 안내 포스터./성남시 제공

성남시는 오는 13일 시청 온누리와 로비에서 정신건강 축제를 연다.

'당신을 위한 선물'을 주제로 한 이날 행사는 정신장애인에 대한 편견 해소와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마련된다.

온누리에서 1부 기념식과 축하공연, 2부 초청 강연, 3부 체험 부스 운영 순으로 진행된다.

정신장애인의 재활·복지·인권 향상을 위해 애쓴 유공자 6명이 이날 성남시장 표창을 받는다.

타악기 그룹 블랙퀸의 흥겨운 타악기 퍼포먼스, 틔움 어린이합창단의 '넌 할 수 있어' 등의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에세이 '지선아 사랑해' 저자인 이지선 한동대학교 교수는 '삶은 선물입니다'를 주제로 강연한다. 전신 화상을 극복하고 당당한 삶을 살아가는 자신의 이야기를 통해 긍정의 힘에 관한 메시지를 전한다.

로비에는 정신건강 체험 부스 13개가 설치, 운영된다.

정신건강 검진, 스트레스 측정을 해 볼 수 있고 중독, 도박, 치매 정보를 알 수 있다. 

성남/김규식기자 siggie@kyeongin.com

김규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