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베어스, 삼성 2연전 싹쓸이… 상대전적 12승 4패

김백송 기자

입력 2018-09-07 21:54:3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0701000537600026341.jpg
지난 7월 20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두산과 LG의 경기. 두산 선발 이용찬이 역투하고 있다. /연합뉴스

두산 베어스가 올 시즌 마지막 대구 원정을 2연승으로 마쳤다.

두산은 7일 대구 삼성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방문 경기에서 삼성 라이온즈를 7-2로 따돌렸다.

두산은 올해 삼성과의 정규리그 대결을 12승 4패의 기록으로 마무리했다.

삼성이 1회 선두 타자 박해민의 우월 솔로포와 최영진의 적시타로 2점을 얻어 앞서가자 두산은 홈런포로 응수했다.

4회 양의지가 우측 펜스를 살짝 넘어가는 솔로포를, 5회 김재호가 좌중월 솔로포를 날려 단숨에 2-2 동점을 만들었다.

두산은 6회 삼성 1루수 백승민의 실책과 오재원의 안타로 만든 무사 1, 3루에서 양의지의 병살타 때 결승점을 뽑았다.

7회에도 선두 김재호의 안타에 이은 보내기 번트, 허경민의 안타로 1사 1, 3루를 엮고 조수행의 중전 적시타, 이어진 2사 1, 2루에서 김재환의 우선상 2루타로 2점을 보탰다.

9회 볼넷 2개로 만든 찬스에서 양의지의 중전 안타와 류지혁의 내야 땅볼로 얻은 2점은 덤이었다.

두산 선발투수 이용찬은 포크볼을 자유자재로 던지며 6이닝 동안 삼성 타선을 7피안타 2점으로 막아 승리를 맛봤다.

/김백송기자 baecksong@kyeongin.com

김백송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