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격자' 어떤 영화? 아파트 한복판에서… 네티즌 "사이다 먹고싶다"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9-08 01:56:0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편집이미지
영화 목격자 스틸컷. /네이버 영화

 

7일 VOD서비스를 시작한 영화 ' 목격자'에 대한 후기가 쏟아졌다. 

 

이날 실시간 검색어에는 '목격자'가 오르내리며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목격자'는 아파트 한복판에서 벌어진 살인을 목격한 순간, 범인의 다음 타겟이 되어버린 목격자와 범인의 추격 스릴러 영화로, 개봉 당시 한국 스릴러 영화 '추격자', '끝까지 간다', '살인자의 기억법'보다 빠른 속도로 개봉 11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한 네티즌은 "배우들은 정말 좋은데 개연성이 약하다", "이정도면 살인방조죄 아닌가? 목격자가 아니라", "답답하다", "누적 관객 248만명의 호응도 있었는데 아쉽다", "난 재밌는데", "자연재해는 웬말인가", "이성민 연기 좋았다", "첫 장면부터 내 눈을 의심", "사이다 마시러 갈래요" 라며 반응을 나타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