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오남읍 찜질방 건물서 화재… 인명피해 없어

이종우 기자

입력 2018-09-08 20:54:5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남양주화재.jpg
8일 오후 6시 45분께 남양주시 오남읍의 3층짜리 찜질방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건물 절반 가량을 태운 불은 출동한 119 소방대에 1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남양주소방서 제공

8일 오후 6시 45분께 남양주시 오남읍의 3층짜리 찜질방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건물 절반 가량을 태운 불은 출동한 119 소방대에 1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찜질방 안에는 95명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내부 수색에 나선 소방당국은 인명피해가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

손님 대부분은 스스로 건물 밖으로 나왔으며 일부는 소방당국의 도움을 받아 대피했다.

그러나 7명의 소재가 확인되지 않아 소방당국은 건물 내부와 옥상 등을 계속 수색 중이다.

소방당국은 불이 건물 외부에 있는 창고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불이 나자 남양주시청은 오후 7시 6분 인근 주민의 대피를 유도하는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했다.

소방당국은 대응2단계를 발령, 장비 35대와 75명을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화재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 중이다.

남양주/이종우 기자 ljw@kyeongin.com

이종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