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소방서, 인명사고 '0' 달성 119시민수상구조대 해단

오경택 기자

입력 2018-09-09 14:44:0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0901000561700027581.jpg
/양평소방서 제공

양평소방서(서장·조경현)는 지난 7일 양평군 용문면 소재 광탄천유원지에서 시민수상구조대원, 소방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119시민수상구조대'해단식을 가졌다.

이날 해단식은 여름 휴가철 수난사고 예방활동을 성실히 수행한 119시민수상구조대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운영상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향후 개선을 위한 간담회를 열고 뒤이어 오찬순으로 진행됐다.

피서지 물놀이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대원 140명을 구성 발대한 119시민수상구조대는 광탄유원지 등 7곳에서 피서객 안전 보호에 힘써 3개월 운영기간 동안 단 한 건의 인명사고 없이 '물놀이 안전사고 Zero'를 달성했다.

조경현 양평소방서장은 "올해 유난히 계속 된 폭염 속에서도 피서객들의 안전을 위해서 묵묵히 역할을 수행해 준 119시민수상구조대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격려했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

오경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