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777' 스윙스 "최하민 솔직히 운"·기리보이 "너무 못해 부끄러워"…최하민 "자책 많이 했다"

이수연 기자

입력 2018-09-10 14:30:5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ㄴㅇㅇㄶ.jpg
최하민 쇼미더머니 777/Mnet '쇼미더머니 777' 캡처
 

'쇼미더머니 777' 저스트뮤직 최하민(오션검)이 혹평을 받았다. 


지난 7일 첫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 777'에서는 스윙스와 기리보이가 같은 소속사 최하민에게 혹평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하민은 실력 발휘를 제대로 하지 못하고, 어렵게 평가전을 통과했다. 그의 무대에 저스트뮤직 수장 스윙스는 "솔직히 운이라고 생각한다. 더 잘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기리보이는 "너무 못했다. 최하민과 같은 저스트뮤직 소속이라는 게 부끄러웠다"라며 "합격인 게 이해가 안 간다. 난 최하민의 무대에서 아무것도 못 느꼈다"라고 독설을 날렸다. 스윙스는 "카메라 앞에서 울어봐야 정신 차리지"라고 얘기했다.

최하민은 "다음 무대에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며 "스스로한테 자책을 많이 해서 그런 것 같다"라고 털어놨다.

 

'쇼미더머니 777'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수연 기자 0123lsy@kyeongin.com


이수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