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김영하 작가 초청 특별강연 개최

장철순 기자

입력 2018-09-10 16:32:2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1001000683800033551.jpg
김영하작가 특별초청강연 포스터. /부천시 제공

부천시는 오는 29일 '제18회 부천 북 페스티벌'과 함께 김영하 작가 초청 특별강연을 개최한다.

김영하 작가는 '살인자의 기억법','검은 꽃', '오빠가 돌아왔다' 등 다수의 작품과 TV 예능프로에서 입담과 박학을 선보이며 '문학적인 삶'을 문화적으로 확장하고 있다.

이번 강연에서는 '소설을 읽을 때 우리에게 일어나는 일들'이라는 주제로 소설 속 인물을 대하는 우리의 태도와 변화를 다양한 소설 속 인물을 예로 들어 재미있는 이야기로 풀어갈 예정이다.

강연은 이날 오후 2시 부천시청 어울마당에서 진행된다. 부천시립도서관 홈페이지(www.bcl.go.kr)에서 사전접수로 400명, 당일 현장접수로 100명이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이날 부천 북 페스티벌에서는 김영하 작가 강연 외에도 다양한 체험, 전시, 북콘서트 등의 행사가 부천시청 일원에서 열린다.

자세한 내용은 시립도서관 홈페이지 또는 상동도서관 독서진흥팀(032-625-4541, 4549, 4543)을 통해 안내 받을 수 있다.

부천/장철순 기자 soon@kyeongin.com

장철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