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나르샤, 남자들 군대 이야기에 공감

김백송 기자

입력 2018-09-11 20:35:3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1s4lhb1awz_1.jpg
나르샤·뮤지.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방송 캡처
 

가수 나르샤가 '진짜 사나이 300' 출연 소감을 전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뮤지가 스페셜DJ로 출격한 가운데, 나르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나르샤는 목에 군번 줄을 걸고 등장해 MBC 예능프로그램 '진짜 사나이 300'을 홍보했다. 나르샤는 거수경례를 하며 "사나이가 되기 위해 다녀왔다"고 청취자들에게 인사했다.

이어 나르샤는 "열심히 하고 왔다. 갔다 와서 보니 남자들이 계속 군대 이야기만 하는 게 이해가 된다. 잘 들어줘야겠더라. 옆에서 아껴줘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백송기자 baecksong@kyeongin.com 


김백송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