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지하철 역사에서 '퇴근학습길 가을문화축제' 개최

장철순 기자

입력 2018-09-11 10:56:0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1101000742600036401.jpg
부천시가 11~12일 부천지역 지하철 7호선 5개 역사에서 '퇴근학습길 가을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사진은 퇴근학습길 가을문화축제 진행 모습./부천시 제공

부천시가 11일부터 12일까지 부천지역 지하철 7호선 5개 역사에서 '퇴근학습길 가을문화축제'를 개최한다.

퇴근학습길은 부천의 지하철 교통체계를 반영한 특화사업으로, 직장인이 퇴근길에 쉽게 들를 수 있는 곳에 학습공간을 마련해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2016년 지하철역 인근 8곳으로 시작해 현재는 버스정류장 인근을 포함한 19곳을 학습공간으로 운영하고 있다. 주 52시간 근무제가 일부 시행되면서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과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는 직장인들 사이에서 더욱 인기를 끌고 있다.

퇴근학습길 사업을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알리고자 마련된 '퇴근학습길 가을문화축제'는 직장인 퇴근시간인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7호선 지하철역에서 진행된다. 퇴근학습길 강사와 학습자가 공연과 체험행사를 진행하고, 평생학습코디네이터가 퇴근학습길 프로그램 정보와 함께 상담을 제공한다.

11일에는 ▲상동역에서 우쿨렐레 공연 및 가죽공예 체험을 ▲부천시청역에서는 우드 스피커 만들기 ▲부천종합운동장역에서는 통기타연주 및 다육이 심기 체험을 진행하며 12일에는 ▲신중동역에서 석고 방향제 만들기 ▲춘의역에서 퀼트 티코스터와 부엉이 북핀 만들기 체험을 진행한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오후 5 ~ 8시 해당 역사로 방문해 선착순으로 참여하면 된다.

이소연 부천시평생학습센터 소장은 "퇴근학습길 가을문화축제를 통해 더욱 많은 시민이 퇴근학습길 프로그램에 대해 알고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천/장철순기자 soon@kyeongin.com

장철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