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기후행동네트워크 출범식]에너지 비전 발굴 한뜻

최규원 기자

발행일 2018-09-12 제1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수원시 기후변화와 에너지 정책의 비전과 운영 전략을 발굴하게 될 '수원기후행동네트워크'가 출범했다.

시는 11일 서둔동 더함파크 대회의실에서 '수원기후행동네트워크' 출범식을 열고 출범을 선언했다.

'수원기후행동네트워크'는 수원시 기후변화와 에너지 정책의 운영 방향·비전을 제안하고, 전략과제를 발굴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시민참여를 바탕으로 시가 기후변화에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한다. 주요 활동은 ▲지역에너지실행계획 실무협의회 운영 ▲수원시 '열지도 그리기' ▲기후행동 주민 공동체 운영 ▲아파트 에너지 절약 공동체 발굴 등이다. 또 시민과 함께 수원시 기후변화 대응 정책을 계획하고 실행·평가하는 협력체계를 만든다.

네트워크에는 수원YMCA·수원YWCA·수원녹색당·수원시기후변화체험교육관·수원시민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수원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수원환경운동센터·수원환경운동연합·천주교 수원교구·수원 그린트러스트 등 10개 기관·단체가 참여한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수원시는 2011년 '환경수도 수원선언'을 계기로 꾸준히 시민과 함께 녹색행정을 실천하고 있다"면서 "기후행동네트워크가 시민의 참여와 연대를 바탕으로 녹색도시 수원을 만드는 주역이 돼 달라"고 당부했다.

/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