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개학기 학교주변 불법광고물 정비

김선회 기자

입력 2018-09-11 18:43: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1101000756800037221.jpg
오산시 제공

오산시는 11일 경기도옥외광고협회 오산시지부와 민·관 합동 안전점검 및 불법 광고물 정비 활동을 실시했다.

시 건축과 공무원과 협회 회원사 등 약 40여 명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 점검단은 오산중원사거리 주변의 초·중·고등학교 통학로 및 주요 상가밀집지역에 불법 옥외광고물들을 정비했다.

특히 이번 단속에서는 선정적인 유해광고물과 학생들의 등·하교 통학안전의 확보를 위해 보행에 방해가 되는 입간판, 에어라이트 등을 정리하고 불법 광고물 근절을 위한 캠페인도 함께 진행했다.

시 관계자는 "개학을 맞아 학교 주변 불법 광고물의 정비와 유해 환경 정화를 통해 쾌적하고 깨끗한 도시이미지가 형성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자라나는 학생들의 안전한 통학 환경이 조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산/김선회기자 ksh@kyeongin.com

김선회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