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3분기 통합방위협의회 개최 및 군 장병·의경 위문

서인범 기자

입력 2018-09-11 18:42:0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1101000763200037381.jpg
/이천시 제공

이천시 통합방위협의회(의장·엄태준)는 지난7일 엄태준 이천시장과 각 군 부대장을 비롯한 통합방위협의회위원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4분기 통합방위협의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엄태준 시장은 북·미간 화해분위기 속에서 민·관·군·경 통합방위태세 확립을 통하여 비상대응 협력체제를 구축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이를 통한 시정발전과 통합방위 준비태세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육군 제3901부대장으로부터 천덕봉 예비군 훈련장 통합 및 과학화 사업에 대한 추진 사항 보고 및 전시동원차량 확보방안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통합방위협의회는 1997년 제정된'통합방위법'에 따라 적의 침투·도발이나 그 위협에 있어서 국가총력전의 개념에 입각해 전방위적인 통합방위태세를 확립하고자 매 분기별 정례적으로 개최한다.

회의가 끝난 후 추석 명절을 앞두고 향토방위와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국방의무를 수행하고 있는 군 장병과 의경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위문품으로 1천170만 원 상당의 전통시장 상품권을 전달했다.

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