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KCC스위첸' 분양]만안구 행정타운 인근 '실속 주거단지'

경인일보

발행일 2018-09-13 제1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안양 KCC 스위첸_투시도 야경
안양 KCC스위첸 투시도. /KCC건설 제공

아파트 138가구·아파텔 307실
월판선 2024년 개통 수혜 볼듯
무인택배등 첨단 시스템 '편리'

KCC건설이 오는 14일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 433-1번지에 들어서는 '안양 KCC스위첸'의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안양 KCC스위첸은 아파트와 아파텔, 근린생활시설이 함께 구성되는 주거복합단지로 조성된다.

지하 4층~지상 25층 규모의 4개 동, 총 138세대(전용 59㎡)의 아파트와 307실(전용 65/74㎡)의 아파텔 규모로 구성됐다.

이 중 안양 KCC스위첸 아파트 138세대를 먼저 분양하며, 전용면적기준 ▲59㎡A 115세대 ▲ 59㎡B 23세대로 전 세대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평면으로 구성 됐다.

안양 KCC스위첸 인근에는 전체 5만 6천309㎡ 규모 부지에 들어서는 행정업무복합타운이 조성될 예정이다.

행정업무복합타운은 옛 농림축산검역본부 부지에 오는 2024년까지 완료를 목표로 공사 중인 개발사업이다. 전체의 49%는 공공용지로, 51%는 복합개발용지로 개발된다.

단지는 또 월곶~판교 복선전철 사업(이하 월판선)의 수혜도 기대된다.

월판선은 시흥 월곶에서 안양 인덕원을 거쳐 성남 판교까지 잇는 구간으로 2024년 개통 예정이다. 이 노선이 개통되면 단지의 교통편은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아울러 안양 KCC스위첸은 KCC건설의 노하우가 담긴 다양한 특화설계가 적용돼 안양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주거복합단지로 조성될 예정이다.

먼저 공동 현관문 자동열림, 엘리베이터 자동호출 등의 기능을 갖춘 원패스 스마트키 시스템과 홈 네트워크 시스템, 무인택배시스템, 실별 디지털 온도조절 시스템 등의 첨단디지털시스템을 적용해 입주민의 편리함을 높였다.

이밖에 안양 KCC스위첸은 차별화된 외관 디자인 및 옥상 조형물을 적용하고, 단지 내에는 맘스카페, 어울림마당, 스위첸랜드(친환경 특화놀이시설) 등을 조성해 단지의 가치를 더욱 높인다는 계획이다.

안양 KCC스위첸의 견본주택은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 906-1번지에 마련될 예정이다.

청약일정은 17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8일 1순위 청약접수를 진행한다. 이어 19일에는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발표는 28일 진행된다. 입주는 2021년 7월 예정이다. 

 

/경제부 


경인일보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