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아동·청소년정신건강복지센터, 노인정신건강복지센터 개소 10주년

최규원 기자

입력 2018-09-12 18:33:4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1201000897600044031.jpg
노인정신건강복지센터개소 10주년 기념행사에 참가한 관계자들이 닥터콘서트를 듣고 있다. /수원시 제공

수원시 아동·청소년정신건강복지센터와 노인정신건강복지센터는 12일 시청 대강당에서 '10주년 기념 한마당 행사'를 개최했다.

'0세부터 100세까지 마음이 건강한 도시, 수원'을 주제로 열린 10주년 기념행사에는 시민, 정신보건 관계자, 센터 이용 시민 등 400여 명이 참석해 두 센터의 10주년을 축하했다.

2008년 개소한 아동·청소년정신건강복지센터는 ADHD(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선별 사업, 어린이정신건강검진, 부모코칭·감성놀이 프로그램, 조기정신증 청소년 대상 프로그램 '첫 단추', '스쿨케어 프로젝트' 등 다양한 정책과 프로그램으로 수원시 아동·청소년 정신건강 향상에 큰 역할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즐거운 아이, 행복한 가정, 함께하는 도시'를 비전으로 제시한 신윤미 아동·청소년정신건강복지센터장은 "정신건강서비스 이용률을 높이고, 특화서비스를 단계별로 완성하겠다"면서 "1차 정신건강증진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아동·청소년정신건강복지센터와 같은 해 문을 연 노인정신건강복지센터는 노인정신건강종합검진, 우울증 노인을 돌보는 해바라기 사업, 치매안심학교 등으로 노인 정신 건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치매예방 프로그램 보건복지부장관상' '노인생명사랑 대상' 등을 받으며 성과를 인정받았다.

손상준 노인정신건강복지센터장은 '노인정신건강복지센터 미래 10년 키워드'로 ▲수원형 노인 치매우울 통합서비스 모델 개발 ▲노인정신건강 실태조사·데이터베이스 구축 ▲노인정신건강 사례별 맞춤서비스 제공 ▲접근성·효율성을 고려한 정신건강 지역사회 자원 연계체계 ▲노인정신건강 지역사회 내 최적화 프로그램 개발 등을 제시했다.

아동·청소년정신건강복지센터는 팔달구 동말로 47번길 17(구 화서1동사무소)에, 노인정신건강복지센터는 영통구보건소 4층에 있다.

기념식 후에는 '여에스더, 홍혜걸과 함께하는 닥터콘서트'가 열렸다. 여에스더 에스더포뮬러 대표는 '건강 5대 실천 수칙'을 소개해 호응을 얻었다. 

/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