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AI TV,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어 서비스 시작… "딥싱큐 탑재, 간편하게 제어할 수 있어"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10-12 09:01:1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101201000905500041241.jpg
LG전자가 지난 5월 미국에서 출시한 AI TV에 처음 구글 어시스턴트 영어 서비스를 시작한 데 이어 이번에 한국어, 독일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으로 지원 언어를 확대했다고 11일 전했다. 사용자는 별도의 인공지능 스피커나 스마트폰 없이도 LG 인공지능 TV의 대화면으로 구글 어시스턴트 주요 기능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연합뉴스=LG전자 제공

LG 인공지능(AI) TV가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어 서비스를 시작했다.

LG전자는 11일 "지난 5월 미국에서 출시한 AI TV에 처음 구글 어시스턴트 영어 서비스를 시작한 데 이어 이번에 한국어, 독일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으로 지원 언어를 확대했다"고 밝혔다.

적용된 모델은 올레드TV AI 씽큐, 슈퍼울트라HD TV AI 씽큐 등으로, 특히 국내에서 구글 어시스턴트의 우리말 서비스가 적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용자들은 별도의 AI 스피커나 스마트폰 없이도 LG AI TV의 화면을 통해 구글 어시스턴트의 주요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강원도 강릉이 나오는 TV 프로그램을 보면서 LG AI TV의 매직리모콘 마이크 버튼을 누르고 "서울에서 강릉까지 얼마나 걸려?" 또는 "올여름 강릉에서 찍은 여행사진 보여줘"라고 말하면 즉각 실행하는 식이다.

또 LG전자의 각종 AI 가전을 포함해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된 스마트기기들도 TV를 통해 간편하게 제어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LG AI TV는 구글 어시스턴트와 LG의 독자 AI 플랫폼인 '딥씽큐'를 모두 탑재해 TV 기능에 최적화된 AI 경험을 제공한다"라며 "TV 채널·유튜브 검색과 추천은 물론 볼륨 조정, 방송 시청 예약 등을 이용할 수 있고, 사운드바나 게임기 등 다른 기기와도 연결할 수 있다"고 전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