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차병원, '제2회 간센터 국제심포지엄' 개최

10월 27일 오후 1시 분당차병원 지하2층 대강당에서 진행
국내외 간 질환의 최고 전문가들 모여 간세포암 면역요법 연구 및 면역세포 치료의 새로운 패러다임과 지식 공유

김규식 기자

입력 2018-10-23 14:39:5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102301001692700080681.jpg
제2회 간센터 국제심포지엄 프로그램./분당차병원 제공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원장·김재화)은 27일 '제2회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 간센터 국제 심포지엄'을 연다.

이번 심포지엄은 간질환 면역세포 치료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주제로 국내외 간질환 최고 전문가들이 모여 총 2개의 세션으로 나눠 진행된다.

1부에서는 '간세포 암종에서 면역요법 치료의 기초와 중계 역할'을 주제로 △면역세포와 간세포암에 있는 면역학 표적(분당차병원 간내과 이주호 교수) △간세포암 종양 조직의 면역관문 수용체 발현 양상(일본 긴키대학 나오시 니시다 교수) △세포독성 T림프구 종양 특이성을 기반으로 한 수지상 세포의 암백신 면역요법(일본 교토부립의과대학 오사무 기무라 교수)의 순서로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2부는 '간세포 암종에서 면역요법 치료의 임상적 역할 분석'을 주제로 △간세포암 면역요법의 종양분해 바이러스 치료법(부산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허정 교수) △간세포암에서 사이토카인 유도 살해세포를 통한 면역억제성 종양인자의 극복(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유수종 교수) △실제적인 간세포암의 면역요법 치료 경험을 통한 교훈(홍콩 중문대학교 스티븐 챈(Stephen Chan) 교수) △간동맥 화학색전술을 받는 환자의 면역억제 조절세포(CD4+CD25+Foxp3+Treg)의 영향 (분당차병원 간내과 박하나 교수)에 대한 강의가 펼쳐진다.

분당차병원 간내과 황성규 교수는 "이번 간센터 국제심포지엄에서는 간세포암의 면역요법 연구 및 면역세포 치료의 다양한 지식을 공유하면서 간질환에 대한 최신 치료법을 공유하고 이해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심포지엄 관련 자세한 프로그램은 분당차병원 홈페이지(http://bundang.chamc.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참가신청 및 문의는 간센터 국제심포지엄 사무국(02-373-1005)로 하면 된다. 

성남/김규식기자 siggie@kyeongin.com

김규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