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300' 감스트 "해병대 제대했는데 특전사로 재입대"… 교관 역할 자행하며 자신감

손원태 기자

입력 2018-11-09 22:39:0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감스트.jpg
'진짜사나이300' 감스트 "해병대 제대했는데 특전사로 재입대"… 교관 역할 자행하며 자신감 /MBC TV '진짜사나이300' 방송 캡처
 

'진짜사나이300' BJ감스트가 특전사에 도전했다. 

 

9일 방송된 MBC TV 예능프로그램 '진짜사나이300'에는 BJ감스트가 특전사에 도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감스트는 자신의 개인방송 중 '진짜사나이300' PD와 연락했고, 그는 군면제 받은 손흥민을 위해 '진짜사나이300' 출연을 고심하고 있다고 말했다. 

 

PD와 감스트는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면 출연하기로 합의했고, 실제 감스트가 1위에 오르자 곧장 머리를 밀고 입대 준비에 나섰다. 

 

감스트는 "해병대 갔다 왔는데 재입대를 특전사로 한다"며 너스레를 떨었고, 짐을 꾸리며 훈련소에서 벌어질 상황을 예견했다.

 

감스트는 특히 몸소 교관 역할을 자행하며 훈련에 자신 있어 해 기대감을 드높였다.

 

/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