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전국 초미세먼지 주의보, 일교차 커… "실외활동 물론 등산, 체육활동도 자제해야"

손원태 기자

입력 2018-11-10 01:46:5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먼지.jpg
사진은 늦가을 비가 그치고 다시 미세먼지가 몰려올 것으로 예보된 지난 9일 오후 서울 중구 세종대로 일대 도심이 뿌옇게 보이는 모습. /연합뉴스
 

10일 토요일 날씨는 전국 모든 권역에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으로 예보돼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장시간 실외활동은 물론 등산이나 체육활동도 자제할 필요가 있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국외 미세먼지가 추가 유입돼 전 권역에서 농도가 높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일요일에는 수도권 등 일부 권역에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수준으로 내려가지만, 호남권과 경남 지역은 계속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경기 남부와 충청권, 대구·경북도 오전에는 '나쁨' 수준으로 바뀔 수 있다.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을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2~11도, 낮 최고기온은 14~20도로 예상됐다.

지역별 예상 최저·최고 기온은 서울 8~16, 인천 10~15, 수원 7~17, 춘천 6~15, 강릉 10~18, 청주 8~17, 대전 8~18, 세종 5~18, 전주 8~18, 광주 7~19, 대구 5~19, 부산 11~20, 울산 6~19, 창원 8~19, 제주 12~19도다.

중부지방에는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으며, 아침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도 있겠다.

동해 먼바다에는 이날 오전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인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인다. 먼바다 파고는 동해 1.0~4.0m, 서해 0.5~2.5m, 남해 0.5~2.0m 수준이겠다.

/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