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게임즈, '데스티니 차일드' 글로벌 시장 공략한다

북미 및 유럽, 동남아 등 글로벌 164개국 출시
안드로이드OS 및 iOS 통해 서비스…영어, 프랑스어, 태국어 등 5개 언어 지원

김태성 기자

입력 2018-12-06 17:24:5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120601000437800021261.jpg
데스티니 차일드 /라인게임즈 제공

라인게임즈, '데스티니 차일드'가, 북미·유럽 등 164개국에 출시돼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라인게임즈(대표 김민규)는 6일 시프트업(대표 김형태)과 공동으로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모바일 Narrative CCG(Collectable Character Game) '데스티니 차일드'를 글로벌 주요 마켓에 출시했다.

'데스티니 차일드' 글로벌 버전은 북미 및 유럽·동남아 등 전세계 164개국 안드로이드OS 및 iOS를 통해 서비스 되며, 영어·프랑스어·태국어 등 5개 언어를 지원한다.

'데스티니 차일드'는 국내 정상급 일러스트레이터인 시프트업 김형태 대표 특유의 감성이 담긴 수준 높은 이미지와 짜임새 있는 스토리 및 다양한 콘텐츠 등을 바탕으로 2016년 출시 뒤 국내 양대 마켓 매출순위 1위에 달성, 지난해 11월부터 일본 내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시프트업 김형태 대표는 "해외 유저들에게 '데스티니 차일드'만의 독창적인 매력을 전달할 수 있게 돼 기대된다"며 "글로벌 서비스와 함께 국내에서도 다양한 콘텐츠 업데이트 등으로 유저 분들께 보다 큰 재미를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

김태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