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도쿄올림픽 골프 감독에 최경주·박세리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1-23 18:39:0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12301001814900086561.jpg
최경주 박세리 /연합뉴스

2020년 도쿄올림픽 골프 남녀 국가대표 사령탑에 최경주, 박세리 감독이 선임됐다.

대한골프협회는 23일 서울 중구 더 플라자 호텔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2020년 도쿄올림픽 준비를 위해 국가대표 감독을 선임했다.

최경주, 박세리 감독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도 남녀 대표팀을 맡았다.

박세리 감독은 "감독에 재선임돼 기쁘지만 부담도 있다"며 "2016년 올림픽이 마치 작년 같은데 벌써 도쿄올림픽이 눈앞에 왔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 감독은 "2016년에는 팀워크가 너무 좋아 결과도 잘 나왔다"며 "도쿄올림픽도 메달 획득이 중요하겠지만 선수들이 부상 없이 좋은 결과를 내도록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골프에서 우리나라는 박인비가 여자부 금메달을 땄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