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방탄소년단 RM "그래미어워드 참석, 얼떨떨하다"

이상은 기자

입력 2019-02-13 01:51:1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21301000663300030971.jpg
한밤 방탄소년단 /SBS '본격연예 한밤' 방송 캡처

'한밤' 방탄소년단이 그래미어워드에 참석하는 소감을 밝혔다.

12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그래미어워드에 참석하기 위해 미국으로 출국하는 방탄소년단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공항에 등장한 방탄소년단의 RM은 "얼떨떨하다"며 "자고 일어났는데 미국 간다고 하니까 거시기하다 기분이"이라고 말했다.

뷔는 "전 오늘을 위해서 밤을 새웠다"고 말했고, 이에 RM은 "비행기에서 자려고 밤 샌 거잖나"라고 받아쳐 웃음을 안겼다.

그래미어워드 시상에 나선 방탄소년단은 "한국에서 자란 우리는 그래미시상식에 오르는 것을 꿈꿨다. 이 꿈을 이룰 수 있게 해준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