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제9회 경기도장애인체육대회 D-100일 앞두고 막바지 준비

김대현 기자

입력 2019-02-13 15:21:1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오는 5월 안산시에서 개최되는 제9회 경기도장애인체육대회가 D-100일 앞으로 다가왔다. 안산시와 시장애인체육회는 성공적 대회 개최를 위해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앞서 시민들의 관심을 유발하고 성공적인 대회 분위기를 고조시키기 위해 카운트다운 보드판 및 마스코트 조형물을 시 로비 및 광장에 설치했으며, 주요 관문, 육교 및 도로변에 홍보 현수막을 내거는 등 홍보활동을 벌이고 있다.

특히 시는 개최도시로서 종합 우승을 목표로 종목별 메달점수, 입상점수를 분석하고 있다. 대회준비의 첫 시작인 선수단 강화훈련은 2월 말부터 대회전까지 체계적으로 진행되며, 종목별 합동훈련 및 개인별 기술훈련을 통해 경기력을 끌어올릴 예정이다.

또 참가자가 많은 시·군은 가산점을 받을 수 있는 점을 감안, 전년도 참가한 162명보다 100여명을 증원해 17개 전 종목, 250여명의 선수단을 출전시켜 역대 최고의 성적에 도전한다.

안산시장애인체육회 이국희 상임부회장은 "우리 선수단은 안산시를 대표한다는 자부심과 긍지로 열심히 훈련하고 있다"며 "본 대회에서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해 안산시의 위상을 드높이겠다"고 말했다.

안산/김대현기자 kimdh@kyeongin.com

김대현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