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비산2 '평촌 래미안 푸르지오' 1순위 청약 마감… 최고 9대 1

이석철·최규원 기자

발행일 2019-02-28 제17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삼성물산과 대우건설이 안양시 동안구 비산2동 429-30일대 비산2구역을 재건축해 공급한 '평촌 래미안 푸르지오' 아파트의 청약이 사실상 1순위에서 마감됐다.

27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평촌 래미안 푸르지오'는 전날 당해 지역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68.99㎡ 주택형이 9대 1로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면적 ㎡ 기준 84.94A, 105.92A 주택형은 추가로 청약을 접수한다. 예비당첨자 포함 140% 수준까지 접수돼야 청약이 마감되기 때문이다.

주택형별 1순위 해당 지역 기준 세부적 경쟁률을 보면 59.93A 2.84대 1, 59.96B 3.76대 1, 59.96C 2.4대 1, 68.99 9대 1, 84.94A 1.21대 1, 84.95A 1.79대 1, 84.93B 3.57대 1, 97.96A 2.23대 1, 97.9B 3.1대 1, 105.92A 1.03대 1, 105.96B 2.56대 1 등이다.

단지는 이날 기타지역 1순위 청약을 이어간다. 이후 당첨자 발표 3월 7일, 계약은 3월 19~21일 3일간 진행된다.

안양/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이석철·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