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현, LPGA 투어 HSBC 챔피언십 역전 우승…통산 6승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3-03 16:28:1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30301000126000005451.jpg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월드 챔피언십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한 박성현. /LPGA제공=연합뉴스DB

한국 여자 프로골프의 '자존심'으로 떠오른 박성현(26)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월드 챔피언십에서 시원한 역전 우승을 일궈냈다.

박성현은 3일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클럽 뉴 탄종 코스(파72·6천718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9개를 몰아치며 8언더파 64타를 쳐 최종합계 15언더파 273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투어 통산 6승째.

총 150만 달러의 상금이 걸린 이번 대회에서 박성현은 3라운드까지 선두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에게 4타 뒤진 공동 8위에 머물렀다. 하지만 마지막날 무려 8타를 줄이며 1위로 뛰어올라 우승 상금 22만5천 달러(약 2억5천만원)의 주인공이 됐다.

박성현은 이날 영화 같은 역전 드라마로 지난해 8월 인디 위민 인 테크(IWIT) 챔피언십 이후 6개월여 만에 승수를 보탰다.

한국 선수들은 2019시즌 열린 5개 대회에서 절반이 넘는 3승을 합작하는 기염을 토하고 있다. 1월 시즌 첫 대회로 열린 다이아몬드 리조트 챔피언스 토너먼트 지은희(33), 2월 혼다 타일랜드 양희영(30)에 이어 3월 첫 대회에서 박성현이 승전보를 전했다.

기분 좋게 1승을 보탠 박성현은 오는 6일부터 필리핀과 대만 여자골프 투어가 공동 개최하는 더 컨트리클럽 레이디스 인비테이셔널에 출전하기 위해 필리핀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