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날씨]주말인 오늘 꽃샘추위 낮부터 눈·비… 초미세먼지 양호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3-23 08:56:2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32301001930000093281.jpg
서울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을 기록한 22일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개화를 앞둔 목련이 꽃망울을 준비하고 있다. /연합뉴스

주말인 오늘 전국날씨는 꽃샘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낮부터 비나 눈이 올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예상 강수량은 5㎜ 내외이며 비와 함께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강원 산지에는 1~5㎝의 눈이 쌓이겠고 강원 영서·충북 북부·전북 북동 내륙·경북 북동 산지·경남 북서 내륙·울릉도·독도에서는 1㎝ 내외로 눈이 쌓일 것으로 보인다.

오전에는 중부지방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등 평년보다 춥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5~13도로 예보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모든 지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일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후부터 밤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동해 먼바다, 동해 중부 앞바다에서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 것으로 보인다.

서해 먼바다와 제주도 앞바다에서는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칠 것으로 보여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들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 1.0~2.5m, 서해·남해 앞바다 0.5~2.5m로 예보되며 먼바다의 물결은 동해 1.5~3.5m, 서해·남해 1.0~4.0m 등이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