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선 "남편에 애정표현 스킨십으로 해…거실서 마주치면 뽀뽀"

이상은 기자

입력 2019-04-19 01:10:3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41901001826400087901.jpg
유선 남편 /KBS2 '해피투게더4' 방송 캡처

배우 유선이 남편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는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의 배우 김해숙, 유선, 김소연, 김하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선은 남편과 10년 열애 후 결혼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유선은 "그 전에 만나서 줄다리기를 하고 정착해서 10년이 된 거다. 23살에 만난 사람"이라며 "어느 순간 사람이 내 사람이구나, 이 시간을 지키자 싶었다"고 남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유선은 "저는 말보다 행동으로 표현하는 스타일이다"라며 "애정 표현을 스킨십으로 많이 한다. 거실에서 마주치면 뽀뽀하는 식"이라고 연애 스타일을 공개했다.

유선의 남편 자랑에 김소연과 조윤희도 지지 않고 남편과의 애정행각을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