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에 창문 열린 식당 노려…상습 도둑질 30대 구속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4-24 11:32:4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경기 양주경찰서는 새벽에 상습적으로 식당에 몰래 들어가 돈을 훔친 혐의(특수절도 등)로 A(33)씨를 구속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5일 오전 4시 10분께 양주시 백석읍 한 식당에 뒤쪽의 열린 창문으로 들어가 현금 19만원을 훔치는 등 지난 3월부터 최근까지 양주, 포천, 동두천 등지에서 같은 수법으로 총 15회에 걸쳐 약 25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비슷한 죄를 저질러 감옥에 갔던 A씨는 지난해 3월 출소했다.

이후 공장일 등을 하기도 했지만 적응하지 못하고 출소 약 1년 만에 범행을 다시 시작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생활비가 부족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의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