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나루히토 새 일왕에 축전

이성철 기자

발행일 2019-05-02 제2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레이와' 시대 개막
나루히토 새 일왕이 1일 도쿄 지요다구 고쿄(皇居) 내 규덴(宮殿)에서 열린 즉위 행사 뒤 마사코 왕비가 지켜보는 가운데 소감을 표명하고 있다. 나루히토 일왕은 즉위 소감에서 "국민의 행복과 국가의 발전, 세계평화를 간절히 희망한다"며 '세계평화'를 언급했으나 평화헌법으로 불리는 현행 일본 헌법에 대한 수호 의지는 밝히지 않았다. /AP=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일 즉위한 나루히토(德仁) 일왕에게 축전을 보내 축하의 뜻을 전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외교부는 "문 대통령은 나루히토 천황의 즉위를 축하하고, 퇴위한 아키히토 천황과 마찬가지로 전쟁의 아픔을 기억하면서 평화를 위한 굳건한 행보를 이어나가기를 기대한다고 했다"고 밝혔다.

또 문 대통령은 나루히토 천황이 한일관계의 우호적 발전을 위해 큰 관심과 애정을 가져줄 것을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고 외교부는 덧붙였다.

이와함께 문 대통령은 전날 퇴위한 아키히토 일왕에게도 서한을 보내 한일관계 발전에 큰 기여를 한 데 대해 사의를 표했다.

/이성철기자 lee@kyeongin.com

이성철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