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kt, 한화이글스 제물로 8연패 탈출… 로하스·유한준 홈런포 작렬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5-03 21:42:1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0301000317500013821.jpg
kt 로하스 /연합뉴스

프로야구 kt wiz가 8연패 수렁에서 탈출했다.

kt는 3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한화 이글스와 벌인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방문 경기에서 한화 마무리 정우람을 무너뜨리고 5-4로 역전승을 거뒀다.

1-2로 끌려가던 8회 초 4번 타자 멜 로하스 주니어가 정우람을 좌월 석 점 홈런으로 두들겼다.

4-4 동점인 9회 초엔 선두 유한준이 정우람의 투심 패스트볼을 퍼 올려 좌월 장외홈런으로 결승 타점을 올렸다.

8회 구원 등판한 좌완 정성곤이 9회 말 1사 2루 동점 위기를 무실점으로 넘겨 값진 승리를 안았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