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제일고 개교 50주년 기념행사… 50년사도 편찬

양동민 기자

입력 2019-05-06 13:50:1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0601000400000018442.jpg
여주제일고등학교(교장·조한식)가 지난 3일 개교 50주년을 맞아 교내 수산관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여주제일고 제공

여주제일고등학교(교장·조한식)가 지난 3일 개교 50주년을 맞아 교내 수산관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학교법인 수산학원 설립자 김연수 박사, 김영민 이사장, 전 학교장, 총동문회장단, 교육기관장, 지역사회 기관장, 학생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에 앞서 앙상블 샤르망 초청연주와 여주제일중 합창단 찬조 공연 및 여주제일고 관악동아리의 축하 공연 등의 식전 행사에 이어 내빈소개, 개회, 국민의례, 개교 50주년 및 50년사 경과보고, 표창장 및 감사패 수여, 학교장 인사, 이사장과 내빈 축사, 설립자 회고사, 폐회 순으로 진행됐다. 

식후행사로는 새롭게 조성된 수산생태공원에서 기념식수가 열렸다.

조한식 교장은 "1969년 개교 이래 각계각층에서 선도적 역할을 하는 1만2천여명의 동문을 배출한 명문사학으로 자리매김하게 된 것은 현장에서 학생지도에 최선을 다하신 선생님들의 노력뿐만 아니라 학생과 학부모 동문 그리고 지역사회 교육공동체의 많은 관심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라며 "앞으로도 건학이념을 구현하기 위해 '수산학원 5원칙'을 교육의 기본 정신으로 원칙과 기본이 바로 선 올바른 교육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민 이사장은 "여주제일고가 이처럼 거목으로 성장할 수 있는 것은 많은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육영의 배양토를 일구신 설립자 김연수 박사의 숭고한 결단과 실천, 그리고 수많은 학교 동문과 학생들, 선생님들의 개척정신 실천 의지로 이루어진 덕분"이라며 "그 위대한 건학이념 앞에 숙연해지는 마음을 금할 길이 없고, 반세기의 찬란한 역사 위에 우뚝 선 우리 학교 학생, 교직원, 동문 여러분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2019050601000400000018441.jpg
여주제일고등학교(교장·조한식)가 지난 3일 개교 50주년을 맞아 교내 수산관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여주제일고 제공

김연수 설립자는 "세상의 모든 위대한 일은 많은 난관을 수반하듯이 여주제일고는 지난 50년의 세월을 지내오는 동안 여러 차례의 부침(浮沈)을 겪었다"며 "이러한 부침 속에도 불구하고 지역사회의 도움과 동문의 믿음, 그리고 좋은 학교 만들기에 전념하는 선생님들의 부단한 노력이 있었기에 고난을 이기고 이 지역사회의 교육주체 역할을 수행했다. 앞으로도 학교의 발전을 위해 각계의 지속적인 관심과 성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여주제일고는 개교 50주년을 기념하며 지금까지의 교육과정과 성과를 되돌아보는 '여주제일고등학교 50년사'를 편찬했다. 50년사는 학교의 역사에 대한 기록뿐만 아니라 지난날을 돌이켜 반성하고 현실을 분석하여 미래를 창조하려는 여주제일고인의 진취적인 기상과 승리와 영광을 성취하려는 꿈과 희망이 담겨있으며,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알려주는 지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여주/양동민기자 coa007@kyeongin.com

양동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