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가득 퍼지는 '리골레토'… 시립합창단 23~25일 오페라 진수 선사

이종우 기자

발행일 2019-05-15 제1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남양주시립합창단이 시민들에게 정통 이탈리아 오페라의 진수를 보여줄 오페라 '리골레토'를 선보인다.

오는 23~25일 3일간 총 4회에 걸쳐 다산아트홀에서 선보일 이번 공연은 '라트라비아타', '일트로바토레'와 함께 이탈리아 최고의 작곡가인 베르디의 3대 오페라 중 하나로, 상대에 대한 증오와 주변인에 대한 집착으로 벌어지는 비극을 현대인의 관점에서 재해석해 보여줄 예정이다.

이 작품은 지난 2013년 시립합창단이 공연해 시민들에게 큰 감동을 준 바 있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두 대의 엘렉톤과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콘트라베이스 등의 현악기 연주가 더해져 더욱 풍성하고 현실감 있는 공연이 될 전망이다.

김동운 문화정책과장은 "발성이나 음악적 완성도를 볼 때 쉽지 않은 작품이지만 시립합창단의 실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작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기회에 정통 오페라의 진수를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연정보와 티켓 예매는 남양주시 티켓예매 사이트(culture.nyj.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양주/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

이종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