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충전식 카드형 지역화폐 '구리사랑카드' 10일 발행

이종우 기자

입력 2019-05-14 13:28:3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1401001139100054631.jpg
안승남 구리시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최근 열린 유채꽃축제장 내에 마련된 한 코너에서 물건을 사고 지역화폐인 '구리사랑카드'로 결제하고 있다. /구리시 제공

구리시가 지역 내 골목 상권과 전통시장 활성화로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서 지난 10일 지역 화폐인 '구리사랑카드'를 발행했다.

시가 올해 발행하는 지역 화폐 규모는 총 55억원으로, 정책 발행 35억원(청년기본소득 29억원, 산후조리비 6억원)과 일반 발행 20억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이에 시민판매 개시와 집중 홍보를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에 구리 시민에게 판매할 '구리사랑카드'는 충전식 카드형으로 기존 IC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연 매출액 10억원 이하 사업장(학원, 음식점, 이·미용실, 소매상점, 편의점, 병의원, 약국 등)의 경우에는 어디서든 사용이 가능하다. 전통시장의 경우에는 연 매출액에 제한이 없다. 단, 백화점,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 및 사행업소, 주유소,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시가 발행하는 '구리사랑카드'는 발행 기념으로 오는 6월 30일까지 충전 금액의 10% 특별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축제와 명절 전후에도 예산 범위 내에서 10% 인센티브를 지급할 계획이다.

또한 시는 '구리사랑카드'를 발행 기념 이벤트 후에도 6%의 인센티브를 이어갈 예정이다.

개인 혜택 한도 구매액은 월 50만원, 연 600만원 내에서 구매가 가능하며 카드 신청 방법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발급받을 수 있다. 온라인 신청의 경우에는 앱 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에서 '경기지역화폐'를 검색, 앱 설치 후 신청하면 3∼5일 이내에 카드를 우편으로 수령할 수 있다. 오프라인의 경우에는 5월 중 NH농협에 방문해 신청하면 카드 등록 후 즉시 사용이 가능하다.

안승남 시장은 "시민들과 소상공인들이 서로 협력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룰 수 있도록 지역화페를 적극 사용해주시길 바란다"며 "향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부족함은 보안하고, 지류 및 모바일 화폐 발행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구리/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

이종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