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등판일정, 20일 신시내티전 유력 '야시엘 푸이그 맞대결'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5-16 10:57:0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1601001387200066701.jpg
류현진 등판일정, 20일 신시내티전 유력 '야시엘 푸이그 맞대결' /로스앤젤레스 AP=연합뉴스

LA다저스 류현진이 2019시즌 팀 타율 최하위 신시내티 레즈를 상대로 시즌 6승 사냥에 나선다.

MLB닷컴 다저스 담당 기자 켄 거닉은 16일(한국시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 서비스에 "류현진이 (현지시간) 일요일에 선발등판한다"고 썼다.

류현진은 한국시간으로 20일 오전 2시 10분 미국 오하이오주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 파크에서 열리는 신시내티와의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할 예정이다.

류현진은 올 시즌 놀라운 투구를 이어가고 있다. 그는 8경기에서 5승 1패 평균자책점 1.72를 올렸다. 평균자책점은 메이저리그 전체 2위다. 삼진/볼넷 비율은 18.00개로 압도적인 1위다.

최근 3경기 연속 8이닝 이상을 던졌고, 3경기 25이닝을 소화하는 동안 7안타와 1점만을 내줬다.

반면 신시내티 타선은 15일까지 타율 0.214로 메이저리그 30개 구단 중 최하위다.

그동안 류현진은 신시내티를 상대로 재미를 보지는 못했다. 신시내티전 통산 성적은 6경기 3승 2패 평균자책점 4.46이다.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 방문경기에서는 3경기 1승 2패 평균자책점 5.06으로 더 부진했다.

하지만 올 시즌 류현진은 과거보다 뛰어난 투구를 펼치는 중이고, 신시내티 타선은 극심한 부진에 빠졌다.

류현진은 조이 보토에게 통산 11타수 4안타(타율 0.364), 1홈런, 3타점을 내줬다. 에우제니오 수아레스에게도 8타수 3안타(타율 0.375)로 부진했다.

그러나 류현진에게 8타수 4안타 2홈런을 쳤던 스콧 셰블러는 마이너리그로 내려간 상태다.

다저스 팬들은 팀 동료였던 야시엘 푸이그와 류현진의 첫 맞대결도 기대하고 있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