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좌의 게임 최종화에 플라스틱 물병 대량 등장 '눈길'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5-21 09:44:2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2001001726100084051.jpg
화제의 미국 드라마 '왕좌의 게임'(Game of Thrones)이 19일(현지시간) 8번째 시즌을 이어가며 대장정의 마침표를 찍었다. /AP=연합뉴스

미국 드라마 왕좌의 게임 최종화에 '현대문명 카메오'가 등장에 눈길을 끌고 있다.

마지막 에피소드인 시즌 8의 6회가 케이블채널 HBO에서 방영된 19일(현지시간) 러닝타임 46분 19초에 중세시대에 나와서는 안 될 소품이 '매의 눈' 시청자들에게 포착됐다.

미 방송연예매체들은 샘웰 탈리(존 브래들리 분)의 다리 뒤에 플라스틱 물병이 놓여 있는 장면을 시청자들이 찾아냈다고 20일 전했다. 

2분 뒤에는 또 다른 플라스틱 물병 하나가 다보스 시워스(리엄 커닝엄 분)의 다리 근처에 놓인 장면이 노출됐다.

'왕좌의 게임'에 현대적 소품이 등장한 것은 처음이 아니다.

지난 5일 방영분에서는 윈터펠 연회 장면에서 주인공 대너리스 타르가르옌 앞 탁자 위에 플라스틱 뚜껑까지 덮인 스타벅스 종이컵이 놓인 채로 노출됐다.

제작사 HBO는 사고에 대해 "웨스테로스가 사실 스타벅스 1호 매장이 있던 곳"이라고 농담으로 받아 넘긴 뒤 "이번 회에 등장한 라테는 실수였다. 대너리스(주인공)는 라테가 아니라 허브 티를 주문했다"고 반응하기도 했다.

한편 '왕좌의 게임'은 가상의 중세시대 웨스테로스 대륙에서 7개 왕국이 연맹 국가의 통치자 자리인 '철 왕좌'를 놓고 다투는 과정을 다룬 서사 드라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