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태, 장윤정이 사랑한 그 맛 "소고기만큼 귀하게 여겨"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5-21 12:53:1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2101001775600086361.jpg
감태, 장윤정이 사랑한 그 맛 "소고기만큼 귀하게 여겨"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캡처

해조류인 감태가 21일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20일 밤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장윤정의 냉장고가 공개되며 '감태'가 등장, 관심이 모아졌다.

이날 장윤정의 냉장고 속에서는 마늘, 무순, 고기, 해산물 등이 등장했다. 장윤정은 "닭고기를 제일 좋아한다. 소고기는 잘 모르겠다"며 취향을 밝혔다.

이어 그는 냉장고 속 재료 감태를 보고 박수를 치며 "소고기 만큼 감태를 귀하게 여긴다"라고 말했다.

장윤정이 언급한 감태는 서해안 갯벌에 서식하는 갈파래과 해조류로, 정확한 학술명은 '가시파래'다.

감태는 우유의 6배가 넘는 칼슘, 미네랄, 칼륨, 철분 등이 풍부한 영양식품으로 꼽힌다. 주로 구워서 '감태김'으로 즐기는 경우가 많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