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아이돌, 식당서 '담배' 피웠다 여런 뭇매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5-22 10:36:2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2201001876000091301.jpg
중국 아이돌 스타 왕위안이 식당에서 담배를 피우는 장면이 공개돼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사진은 지난해 1월 8일 노르웨이 미르크달렌 스키센터에서 뮤직비디오 촬영 중인 중국 남성그룹 TFBBoys의 왕위안 /AP=연합뉴스

중국 아이돌 스타 왕위안이 식당에서 담배를 피우는 장면이 공개돼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22일 관영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인기그룹 TF보이스의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10대 스타 왕위안(王源·로이왕)의 흡연영상이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상에서 15억회 이상 재생된 상태다.

왕위안은 2017년 미국 잡지 타임이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대 30인'에 든 인물이다.

2017년 유엔의 유스포럼에서 학생들에게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한 연설은 새로 출판된 중국 중학교 정치교과서에 실렸다.

왕위안은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제 행동에 대해 깊이 반성했다. 사회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친 데 대해 사과드린다"면서 상응하는 책임을 지고 처벌을 받겠다"고 밝혔다.

베이징 위생감독관리기관은 법에 따라 왕위안을 처벌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베이징시는 2015년 강력한 금연정책을 실시해 식당·사무용 건물·대중교통을 포함한 모든 실내 공공장소에서 담배를 피울 수 없게 했다.

또 학교나 산부인과 주변, 경기장이나 문물 보호구역 등에서는 실외에서도 금연이다.

관련 규정을 어길 경우 200위안(약 3만4천원)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고, 해당 장소 주인도 금연 문구와 흡연 허용 여부에 따라 최고 1만 위안(약 172만3천원)의 벌금을 내야한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