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박영선 "미국서 결혼, 아들 낳았다…현재는 9년째 싱글"

이상은 기자

입력 2019-05-24 20:30:1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2401002128400103751.jpg
박영선 /KBS1 'TV는 사랑을 싣고' 방송 캡처

모델 박영선이 근황을 전했다.

24일 방송된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모델 박영선이 출연했다.

1999년 인기 최정상일 때 돌연 은퇴를 했던 박영선은 미국으로 떠난 이후 근황에 대해 "2004년 결혼하고 2005년 아들을 낳았다"고 말했다.

박영선은 "2014년에 귀국해 현재는 싱글로 9년 째 사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박영선은 "외롭지 않나"는 MC의 질문에 "요즘 그렇다. 나이도 들고, 미국에 갔다가 다시 오니 친구들이 없더라. 아들이 뉴욕에서 지내 떨어져 있어 조금 외롭다"고 털어놨다.

박영선은 사회 초년생일 때 함께 모델활동을 했던 박선희를 찾고 싶다고 말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